믈빛 963회 시토론 모임 후기 > 정겨운속삭임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겨운속삭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전 체 목 록

시라는 문화로 행복을 찾는 사람들

 

수많은 사람들이 인생의 길 위에서 행복을 찾으며 살고 있지 않겠습니까

시는 가장 원시적인 문화임과 동시에 가장 현대적인 문화고 어느모로보나 독특하기 이를데 없는 문화라는 생각을 해 봅니다

우리 모두가 경험했을것이 틀림없는 것은 아주 어릴때부터 시라는 것이 무었인지도 모를때부터 우리는 웬지 시가 좋고 그쪽으로 이끌리는 니 자신을 경험했을 것이 틀림없을 것입니다 

 

초등학교나 중학교때 새 학년이 되고 

책을 한아름 받아와서는 다른 책은 

다 밀어놓고 국어책을 맨 먼저 엎드려려서 처음부터 끝까지  읽었던 기억은 지금도 새롭게 추억이 됩니다.

지금도 생생한 것은 중학교 졸업할때 선물로 받은 동아국어사전 15만8천 단어를 처음부터 마음에 드는 단어를 배끼다가 밑줄치기를 해가며 끝까지 디 읽었던 기억이 웃음짓게 합니다

누가 시키지도 않는데도 중학교 들면서부터 군대 가기까지 한해도 글러지 읺고 일기 썼던 추억에서 내가 글 쓰기를 좋아하는구나 싶었습니다 

 

저만의 이야기가 아닌 우리의 이야기 속에서 우리들의 인생이 이 길로 어렴풋이 정해져 있었던 것을 이젠 알고도 남습니다

그래서 글을 쓸때가 가장 행복하고 같은 성정을 가진 사람들끼리 작품을 가지고 서로가 애정으로 글의 날을 서로 벼리는 작업은 그 누구도 할수 없는  독특하고 아름다운 문화 작업이자 고대인들로부터 AI가 가짜시를 쓰는 현대에도 가장 첨예한 문화향유를 누리는 무리들이라고 생각합니다

 

처음에 말을 시작한 행복하기에 대하여

하고싶다고 아무나 할수도 없는 독특하고

고독하기까지 한 문화 작업을 통해서 확신하건데 

우리는 행복합니다 

이번 963회 물빛토론모임도 치열한 언어의 날을 벼리는 사이에 두시간이 순식간에 지나서 급히 마감한 저의 애절함이 여러분들에게 전해졌기를 바랍니다. 너무나 죄송하고 송구합니다

동인들의 작품을 유투브에 한편씩 정리해서 

올리면서 너무 재미 있어서 여러분들도 다시 

들어 볼것을 권해 봅니다. 

 

틈틈이 한편씩 완성해서 차례대로 올려드립니다


TAG •
  • ,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목록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 내일은 970회 물빛 토론회 날입니다 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7-08 46
19 내일은 제969회 물빛시토론회 날입니다 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6-24 38
18 제968회 물빛시토론모임 공지 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6-10 55
17 내일은 967회 물빛토론모임 날입니다 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5-27 68
16 966회 물빛시모임 후기 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5-15 123
15 믈빛 965회 토론후기 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5-08 85
14 오늘은 965회 물빛 시토론회 입니다 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4-23 159
13 제964회 물빛 토론회 후기 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4-09 98
» 믈빛 963회 시토론 모임 후기 2 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3-27 136
11 오늘은 제963회 물빛시모임 날입니다 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3-26 94
10 제962회 물빛 시토론 후기 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3-15 127
9 오늘은 962회 물빛시토론 날입니다 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3-12 108
8 내일은 962회 물빛토론모임일 입니다 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3-11 147
7 물빛모임 961회 후기 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3-03 148
6 오늘은 961회 물빛 토론회 날입니다 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2-27 84
5 제960회 물빛 시 토론회 후기 1 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1-31 137
4 오늘은 960회 물빛시모임 날입니다 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1-23 132
3 물빛 960회 토론회는 오프란인에서 갖습니다 / 모임예고 2 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1-13 166
2 물빛 959회 토론회 후기 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4-01-13 169
1 봄바람에게 부탁함 박수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1-04-13 796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상단으로